Lyrics이미 넌 고마운 사람

김연우

Last update on: July 26, 2017
No translations availableNo translations available
We detected some issues
If you found mistakes, please help us by correcting them.

아련한 날에 하늘을 보면 그리움 같은

너의 조각들 보고파 하면 널 볼 수 있을까 그립다 하면 꿈처럼 한번쯤 널 마주칠 수 있을까 이미 넌 고마운 사람 언제나 그랬듯이 가난하지 않을 수 있던 내 스물 다섯의 날들 너로 인해 빛나던 날들 닿을 수 없이 넌 멀어졌지만 그립다 하면 꿈처럼 한번쯤 널 마주칠 수 있을까 이미 넌 고마운 사람 언제나 그랬듯이 가난하지 않을 수 있던 내 스물 다섯의 날들 너와 함께한 시간들 길어진 내 그리움에 힘겨운 나였지만 내 맘을 네게 주었으니 이미 넌 고마운 사람 그걸로 이제 나는 됐어

No translations availableNo translations available
  • 0

Last activities

Translated byChris Cruz

Musixmatch for Spotify and
Apple Music is now available for
your computer

Download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