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roles여우야

성시경

Dernière mise à jour le: 24 septembre 2020
We detected some issues
If you found mistakes, please help us by correcting them.

창밖엔 서글픈 비만 내려오네 내 마음 너무 안타까워 이젠 다시 볼 수가 없기에

처음 만났던 그 날도 비가 왔어 우산도 없이 마냥 걸었었지 너의 눈빛 촉촉히 빛났지 이밤 너에게 주고픈 노래 너만을 사랑하고 있다는 것 들어줄 사람도 없이 빗속으로 흩어지네 너의 이름을 불러보지만 닿을 수 없다는 걸 알고 있어 긴 밤을 꼬박 새우고 빗속으로 어느새 새벽이 오고 있어 한때는 너를 만나서 행복했어 그런 행복에 빠져 있었지만 이런 나도 느낄줄 몰랐어 이별을 느낄때면 난 생각해봐 우리 사랑을 위한 시간인걸 너는 이런 내 맘을 아는지 이밤 너에게 주고픈 노래 너만을 사랑하고 있다는 것 들어줄 사람도 없이 빗속으로 흩어지네 너의 이름을 불러보지만 닿을 수 없다는 걸 알고 있어 긴 밤을 꼬박 새우고 빗속으로 어느새 새벽이 오고 있어 By 베이스신동

  • 1

Dernières activités

Synchronisées parTheresia Adriana Yudistira
Traduites parCarlos Hurtado

Musixmatch pour Spotify et
Apple Music sont désormais disponible pour
votre ordinateur

Télécharger maintenant